본문 바로가기 사이드메뉴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영동군


꿈과희망이넘치는, 레인보우영동

영동 군민과 함께 꿈과 희망이 있는 영동으로 만들겠습니다.

아평1리 이미지
아평1리
  • 이장 박희준
  • 지도자 장두석
  • 부녀회장 설재분

위치

동은 봉림리와 범화리, 서는 학산리, 남은 아암리와 도덕리, 북은 박계리에 접하고 있으며 학산면의 거의 중앙부를 차지하고 있다. 아평은 비아들과 살구말을 합하여 아평리가 되었으며 학산의 중심지로써 북으로는 대왕산, 서로는 용소봉(임산), 남으로는 성주산, 동남으로는 백하산, 동으로는 시항산이 병풍처럼 펼쳐 있는 살기 좋은 마을이다.

연혁

본래 양산헌 지역으로 옥천군 양남일소면(陽南-所面)에 속하였다가 1914년 영동군에편입 되었다.
1914년 행정구역 폐합에 따라 내입석동(內立石洞), 행지동(春旨洞), 서곡동(鎖谷洞), 아평동(鷄坪洞)을 병합하여 서곡과 대왕산(大RE山)의 이름을 따서 서산리라하여 영동군 학산면에 편입하였다.
행정리로 아평1리, 아평2리, 입석리(立石里 :입석, 선돌 . 돌세우골), 서곡리(서곡 : 호미실감골, 방화골 : 訪花谷, 鑛所洞 샘골)가 있고, 학산면의 증심지역이다.

자연마을

광소동(방화골, 샘골) : 방화골은 감골 서쪽에 있는 마을로 꽃이 많이 피고 근처에 좋은 샘이 있다. 샘골은 학산초등학교 남동쪽 300m 지점에 있는 마을이다.
새터말 : 서곡리에 새로된 마을로 입석리 북동쪽 500m 지점에 있다
서곡동(호미실, 감골) : 청주 한씨의 정착지로서 지형이 호미와 같다하여 호미실이라 칭하였다.
아평(비아들) : 서산리의 으뜸마을로 옛날 마을 근처에 천연못이 있어 오리가 많았다한다.
입석동(선돌, 돌세우골) : 서곡동 서북쪽 방향의 지점에 위치한 곳으로, 마을입구에 선돌이 있었다고 한다.
행촌동(살구말) : 살구나무가 많았던 마을이다.

현황

- 가구수 : 141세대
- 인구수 : 264명
- 농경지 : 28.9ha

유래

- 소코샘

영동(永同)에서 서쪽으로 약 14km들 떨어진학산면(鶴山面), 서산리(鐵山里)에는 일 년 사시사철 마르지 않고 흘러 나오는 샘이 있는데이 샘을 소코샘이라 불러온다
소코샘이란 샘의 이름이 붙여지게 된 것은소(牛)의 코에서 콧물이 나듯 많지 않은 샘물이 그치지 않고 나온다는데서 생긴 이름이었다
삼극시대의 일이었다. 이 고장은 오랜동안신라와 백제의 극경지대로 싸움이 그칠 사이가 없었다. 백제의 의자왕(義慈王)은 날마다궁녀들과 못된 생활옳 되들이 하고 있어 백성들의 원성(불만)이 일고 있었다. 그는 매우 타락하여 여자와 술 마시고 노는 것을 때고는하는 일이 없었다
좌평(벼슬이름) 성충(成忠)은 보다 못해 왕에게 정사를 바로 하도록 간곡히 말씀 올렀으나 왕은 성충을 괘벨히 여겨 옥에 가두어 네렸다. 성충의 경우를 지켜 보던 대신들은 왕의 처사에 불만온 품었다.
성충은 몸이 쇠약하여 죽게 되었을 적에 그런 말온 전해 듣고도 왕은 충신을 석방시키려들지 않았다.
성충은 숨을 거두기 전에 왕에게 글을 올려말하기를.
충신은 죽어도 임금을 잊지 옷하와 한 말씀 더 드리고 죽고자 하옵니다. 신하는 항상정세의 변화를 관찰하옵는데 반드시 전쟁이일어날 것 같사옵니다 모든 군사를 동원시킬때에는 그 지리를 살펴 군사들을 이끌어야 하며, 만약 다른 나라의 군사가 쳐들어 오면 육로로는 탄현(炭帳)을 지나지 못하도록 하고,수군(해군)은 금강 하류의 언덕으로 들어오지못하도록 하며 그 험난한 곳을 방어한 후에치는 것이 옳겠나이다
하고 글을 썼다.
그러나 의자왕은 성충의 그와 같은 충성어린 글이 무슨 뜻인지조차 살피지 않았다.나라 안의 소문은 날이 갈수록 흥악해졌고,의자왕은 서자(첩에서 낳은 아들) 41명에게좌평이라는 벼슬을 내리고 자기 자신의 향락에만 마음을 쏟아 신하들의 원성은 높아만 갔다
게다가 큰 가뭄이 들어 들판은 피앗을 뿌리지 못한 땅이 많았다 또 다시 불결한 소문이서울에 널리 퍼져 나갔다. 츠것은 여우들이떼를 지어 궁 안으로 들어 왔다는 소문이었고,한 마리의 흰 여우는 상좌평의 책상에 올라앉아 방정을 떨더란 소문도 나툴았다. 태자궁의 암밝이 작은 새와 교미를 했다는 풍문도나들았다. 그뿐만이 아니었다.사자하(溜桃河)에 큰 고기가 나와 죽었는데길이가 세 길이나 되었다더라.한 여자의 시체가 생초진(生草津)으로 떠내려왔는데 길이가 무려 10척이나 된다고 하더 라.
궁중에 있는 고목이 울었는데 사람의 곡소리와 같았다고 한다더라.
서울 우물 물이 모두 첫빛으로 변하고, 서해 바랄가에 고기가 나와 죽었는데 백성들이먹어도 남을 정도였다더라.
두꺼비 수만 마리가 나무 위로 기어 올라가 울고, 서울 사람들이 이유없이 놀라 달아나고, 달아나는 백성을 잡아 죽여 죽은 사람이 수백 명이나 된다더라
이보다 더욱 놀라운 풍문은 다음과 같은 것들이 었다
개 모양을 한 들사승 한 마리가 서쪽 사자하(개울 이름) 언덕에 와서 왕궁 쪽을 향해및고는 갑자기 간 곳을 모른다더라.한 귀신이 궁중으로 들어와서 크게 부르펄기를 백제가 망한다-백제가 망한다. 하고는곧 땅 속으로 들어 갔다더라.의자왕은 이런 소문을 듣고 매우 화가 나서사람을 시켜 파 보게 했다. 이상한 것은 갚이석 자쯤 되는 땅 속에서 거북이 한 마리가 나왔다. 거북이의 등에는 백제는 둥근달과 같고신라는 초생달과 같다고 쓰여 있었다. 왕은이를 무당에게 풀어 보도록 했다. 무당의 풀이는,달이 둥글면 찬 것이고, 달이 차면 이그러지게 마련이고, 달이 새로 우면 차지 않은 것이니 앞으로 그 달은 점점 차게 될 것이다라고 풀었다. 두 말할 것도 없이 백제의 멸망을 말하는 풀이었다.
왕은 그린 풀이를 한 무당옳 즉여 버리고말았다. 왕의 비위를 맞추기 위해 어떤 무당들근,
둥근 달은 왕성한 것이고 초생달은 쇠약한것이니, 백제는 홍하고 신라는 망할 것이다. 라고 풀었다. 영문도 모르는 왕은 그 말을 듣고 기뻐했으나 바로 큰 싸움이 터지고 말았다.신라는 당나라의 힘을 빌어 백제 침략길에나싫다. 소정방(蘇定方)의 13만 군사와 김유신(金凍信)의 5만은 삽시간에 쇠약한 백제를 쳐들어 갔다. 백제왕은 이 말을 듣고 장군들을모아 놓고 가장 적당한 방어 방법은 물었다.좌평(佐平) 의직(義直)은,
당병은 멀리 바다를 건너 왔으므로 물에익숙치 못한 군사는 배에서 괴로워 할 것이니그들이 육지에 내려 기운을 차리지 못했을 패이를 급히 공격하면 뜻대로 될 것이옵고, 신라 군사는 당의 힘만 믿는 까밝으로 우리 백제를 얕보는 마음을 가지고 있으니 만약 당나라 군사의 불리한 입장을 보면 반드시 두려워해 감히 싸우지 못할 것이니 먼저 당군과 싸움을 하는 것이 옳을 것입니다. 하고 말했다.
그러자 여기저기서 반대 의견이 나왔다. 이때에 귀양 간 좌평

전설 및 설화

- 마음씨 착한 여자의 지혜

옛날에 어느 부인이 남편과 들에 나가 일블하다가 점심 때가 되어서 집에 있는 시부모넘에게 점심도 차려 주고 어린씨에게 젖도 물리려고 통통 부른 젖을 안고 불이 나게 집으로가는 도중에 결가에 어떤 사람이 누워 있었다그래 무심히 그냥 지나다가 어면지 이상해서 뒤돌아보니 어떤 선비가 누웠는데 다 죽어가면서 뭐라고 말을 하려고 했다. 그래서 가까이 다가가 보니 모기소리만 하게,배가 고파 죽겠으니 먹을 것 즘 주시오.한다.
그러니 가진 음식도 없지, 집에 갔다 오려면시간이 너무 많이 걸리겠고 해서 그 부인이언뜻 생각하길,
이 부른 젖이라도 주면 우선은 살겠지 하며 젖을 즐려니 외간 남자에게 젖을 준다는것이 남의 부인으로서 체면이 아닌 것 같고또 그냥 가자니 죽을 것 같아 망설이다가,여보세요, 내 먹을 것은 없고 아기 줄 부른젖이 있는데, 줄려고 해도 남녀가 유별해 줄수도 없고 그렇다고 그냥 가려니 죽을 것 같고 암만해도 큰 일입니다. 그러니 나에게 어머니 하고 부르면 내 젖을 주겠습니다 아무리 남녀가 유별해도 어머니가 자식에게 젖을준다면 누가 뭐라고는 안할 겁니다. 한다. 그 선비가 다 죽어가는 소리로 나마.어, 어 머 니 .부르니,
그때서야 가슴블 를고 퉁통 부른 젖을 물리니 그 선비가 그 젖을 빨아 먹고 나서 겨우기운을 차려 가지고,
아이구, 죽을 록숨 구해줘서 고맙습니다. 하고는 그 집에 따라가 밥을 딘어 먹고 서울에 가서 과거를 보니 장원급제를 하여 큰 벼슬을 했는데, 죽을 때까지 그 부인을 어머니라 부르면서 양아들 노를을 했다.


- 다른 사람을 위해 뱀을죽인 아이

옛날 어느 부인이 외아들을 낳아 가지고 기르는데 늘 이 아들에게 옛날 얘기를 해주었다.그런데 어느날,
세상의 템 중에 대가리가 두 개 달린 쌍두사(雙頭雄)라는 뱀이 있는데, 이 쌍두사라는뱀을 본 사람은 죽는다고 한다. 그러니 너는외아들이니 뱀이 있는 데는 가지 말고 또 뱀이 있거든 보지 말아라.
하는 얘기를 해주었다. 그래서 이 아들분 뱀이라면 무서워 숲이나 개울가에도 안 가고 아이들이 템을 가지고 놀면 멀리 도망을 가곤했다. 그런데 어느날 어머니 심부름을 갔다가오는데 길가에서 대가리가 두 개 달린 템을보았다. 그래서 이 아들은,
아이고, 어머니가 대가리가 둘 달린 뱀을보면 죽는다고 했는데, 내가 오늘 이 쌍두사를 봤으니 이젠 난 죽는구나!하면서 죽을 생각을 하니 겁이 나 길바닥에앉아서 엉엉 울었다. 그런데 이 아들은 엉엉울다가 생각하니,
나는 이왕 뱀을 봐서 죽지만 다른 애들이본다면 다른 애들도 죽는다. 그러니 내가 죽더라도 다른 애들을 위해서 저 뱀을 죽여야겠다
하고서는 큰 돌을 찾아들고 그 뱀을 찾아 죽였다. 그리고 땅을 판 다음 템을 땅에 묻고엉엉 울면서 집으로 가니, 어머니가 들아나오면서,
얘, 너 누구하고 싸웠니? 왜 울고 들어오냐?
하면서 걱정스럽게 물으니,
어머니, 나는 죽어요.
한다 그래 어머니가,
죽는다니 그게 무슨 소리냐?하니까,
오다가 쌍두사를 봤어요. 어머니가 쌍두사를 보면 죽는다고 했으니까 나는 이젠 죽어요,어 머 니.
하면서 막 운다. 그래 어머니가,아이구, 이걸 어떻게 하면 좋으냐?하면서 어머니도 울고 아들도 울고 야단이 났는데 동네 사람들이,
왜 그러냐?
고 물으니 어머니가,
아이구 이 애가 대가리 둘 달린 쌍두사를봤대요. 이제 우리 외아들은 죽어요.하니까 동네 사람들이,
아이구, 우리 동네에 쌍두사가 나타났으니큰 일 났네. 우리 애들은 밖에 나오지 못하게해야지, 안 되겠다
고 하면서 모두 자기 집으로 가려고 하니까이 아들이 있다가,
안 가도 돼요. 내가 그 뱀을 본 다음 죽는다고 울다 생각하니 다른 애들도 보면 죽을것 같아 내가 돌멩이로 즉여 땅에 묻고 왔어요.
하니 모두들,
얘, 그거 잘했다
고 모두 칭찬을 했다.
그 어머니와 아들은 서로 붙들고 울다가 잠이 들었는데 어머니 꿈에 수염이 하얀 노인이나타나더니,
너의 애는 안 죽으니 안심해라. 그 애는 저는 죽어도 남을 위해 그 뱀을 죽였으니 그 공덕으로 죽지 않을 것이다
하고는 사라졌다.
그래 깜꼭 놀라서 깨보니 아들은 잠을 자고있고, 그 이튿날 아침에도 죽지 않고 일어났다. 그래서 어머니가 그 아들에게,아가, 어제 밤에 산신령이 오셔서 너는 안죽는다고 했다. 네가 너는 죽어도 남을 위해그 뱀을 죽여 여콕 사람을 살린 공덕으로 안죽는다고 했다.
하니 그 아들도,
나도 그런 꿈을 줬어요.
한다. 어머니와 아들은 이번에는 기뻐서 또붙들고 울었다

교통

무주-영동간 국도가 마을을 관통하고 있고 지방도가 학산-양산을 거쳐 이원 및 금산으로 연결되는 교통망의 중심지로 면소재지로서는 교통이 편리한 편이다. 대왕산은 등산코스로 좋은 곳이다.

주요기관

면소재지로 면사무소, 영동경찰서서부지구대, 소방대기소, 학산농협, 학산우체국등이 있다.

관광지

대왕산(대양산) : 아평과 양산면 원당리 경계에 있는 높이 320m의 산으로 옛 성터가 있으며 고려 31대 공민왕이 이곳에서 홍건적의 난을 피했다고 한다.
화산 : 대왕산 북쪽에 있는 산으로 봄에 진달래 꽃이 많이 핀다.
간다리 : 학산중정보고등학교 아래쪽에 있는 들.
알기쉬운 영동군 민원특화 서비스

다양한 사용자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영동군 민원특화 서비스

민원도우미

민원도우미사용자에게 편리함을 주는 맞춤형 검색 서비스

검색키워드

 검색 키워드
카테고리 검색

교육정보안내

교육정보안내다양한 교육정보를 한눈에! 영동 교육정보 안내입니다.

전체

  • 접수중
    ECO01
    • 접수기간상시접수
    • 교육기간~
    • 교육시간 ~
    • 교육장소
  • 접수중
    ECO01
    • 접수기간상시접수
    • 교육기간~
    • 교육시간 ~
    • 교육장소
  • 접수중
    ECO09
    • 접수기간상시접수
    • 교육기간~
    • 교육시간 ~
    • 교육장소

정보화교육

  •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평생교육

  •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여성회관교육

  •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주민자치교육

  •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농업교육

  •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교육청 교육

  •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문화원 교육

  •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청소년교육

  •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건강가정다문화교육

  •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등록된 교육정보가 없습니다.

홈페이지바로가기

홈페이지 바로가기영동군 홈페이지를 한번에 바로갈수 있는 바로가기 정보 서비스
닫기